제안서 겨우 쓰다.

Posted Leave a commentPosted in 소소한 일상

며칠 끙끙 앓고 있었던게 끝났다.

미리 미리 준비 못한게 역시 탈이다.
뭐.. 막바지에는 항상 그러겠지만, 미리 준비했더라면 그나마 덜 고생을 했을텐데…
간만에 중요한(?) 제안서를 작성하다 보니(사실 그래봤자, 난 일부만… -_-a),역시 난 이것밖에 안되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만 든다.
매번 후회만 하지말고!!!
준비 좀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