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4, 일요일.. 오전

Posted Leave a commentPosted in 소소한 일상, 읊조리다, 잡담

일요일은 코스가 정착될 듯. (변수라면 누가 교회를 따라가는가 정도의 차이?)

이른 시간에 와서 그런지 적당히 앉을만한 자리는 많다.
책상이 넓은 스터디 테이블이 있는 곳도 좋긴한데, 의자가 높은게 흠. 혼자 온다면 그런자리에 앉겠지만, 지민이랑 오게될때는 높은 자리는 그다지 좋지는 않다.
사가정 스타벅스라면 낮은 높이의 스터디 테이블이 있어서 좋긴한다. 사람들이 많지 않으니, 괜찮은 곳에 자리 잡고 몇시간을 또 오늘은 죽치겠지?

난 일기(?)를 쓰는데 대부분의 시간을 할애를 하고 있고, 지민이는 주산(연산) 숙제를 하더니 지금은 일기를 쓰기 시작한다.
아까전만 해도 일기 쓸 꺼리가 없다고 칭얼거리더니만 지금은 뭔가 떠 올랐는지 후다닥 쓰기 시작한다.
글감이라는게 생각나면 후다닥 쓰긴 하지만 생각이 안나면 하루종일 고민해도 나오지 않기 마련이지.
(난 사실 좀 졸립다. 다이어리?노트에 일기적다가 블로그에 옮겨 적는것으로 시간 떼운다는게 더 맞다.)

이제 슬슬 책이나 읽어야지. 꽤나 듬성듬성 읽고 있으니, 오늘은 다 읽었으면 한다.

지민이 승급심사

Posted Leave a commentPosted in 아들녀석들

토요일에 지민이 밤빨띠 승급심사가 있었다.
(정식 품띠 전까지는 보통 형식적인 행사에 가깝다.)

전에는 학원에서 따로 따로 했었었는데, 이번에는 주말에 학교 체육관을 빌려서 부모들 초청해서는 진행함.

지민이 태권도 승급행사
지민이 태권도 승급행사

태권도를 시작한지 8개월정도.
도장에 한두번 가봤을때랑은 많이 달라졌다.

드디어 밤빨띠
드디어 밤빨띠

이제 두어단계 후면 드디어 품띠를 딸 자격이 된다.

묘하기 뿌듯.

그간 이렇게 지냈습니다.

Posted Leave a commentPosted in 가족, 소소한 일상

페이스북에는 꾸준히(?) 일상을 올렸으나, 막상 블로그에는 두어달 넘게 포스팅을 안했다.

어찌어찌 지냈다.. 라는 말보다는 보는게 낫다고, 간간히 플리커에 올린 사진 몇장으로 대체한다.

20150103 평창송어축제 : 한마리도 못잡았다.
평창 송어축제. 2주전쯤에 갔던건데 지금에야 올림. 잡은건 없고 사서먹음.
평창 송어축제. 2주전쯤에 갔던건데 지금에야 올림. 잡은건 없고 사서먹음.

20150203? 두 아들은 잠이 들고 : 형이 옆에서 잘땐 둘째도 별 투정거림 없이 잘 잔다. 종종 계속 놀고 싶어서 칭얼대기는 하지만…
지민, 지우 형제 잠자는 모습

20150206? 지민이가 그린, 새장안에 새
지민이가 그린, 새장에 있는 새.

20150207 스타벅스에서 열공중인 지민이 : 둘째 지우가 그나마 가만히 있는게 다행이다.
장보고 커피가게서 놀기
지우는 이렇게 카페에 가는게 익숙해 지기 시작함.

20150214 토요일 점심때 방이동에서 : 가게 입구에 있는 쭈꾸미 동상(?). 용두동에도 비슷한게 있긴 하다.
방이동. 토요일 점심은 대부분 이 근처에서 해결.

20150217 냠냠냠. 아직은 틈 날때마다 둘째는 먹어줘야 한다.
둘째는 먹보.

20150217 냠냠냠. 저녁때 동대문 닭한마리가 생각나서 무작정 나옴.
동대문 닭갈비 골목에 가다
동대문 닭한마리 골목에 가다.
동대문 닭갈비 골목에 가다

20150219 만두 빗는 지민이 : 설날때 엄마 도와 준다고 나서길래, 해봐야 거기서 거기겠지 했는데, 나보다 잘한다.
지민이의 "만두 만들기"

20150220 용유도에서 : 큰애는 이렇게 사촌하고 뛰면서 놀고 있을때… 나는!!
용유도
이렇게 둘째를 안고서 셀카 찍어댐.
을왕리

20150307 광명 이케아 : 회사 동료 결혼식 끝나고, 집에 갈때는 기차(KTX)타고 갈거니 이케아 가보자고 지민이 꼬득여 갔다.
이케아 광명
맘에 드는 책장도 보고,
이케아 광명
밥도 먹음. (결혼식장서 먹은지 채 3시간도 안되었을 때였음)
이케아 광명

20150312 요괴워치 득템 : 생각지도 못했는데, 회사앞 이마트서 득템함. 이거 하나로 아들녀석에게 그간 잃은 점수를 만회!
회사 앞, 이마트서 득템한 "요괴워치"

20150322 남산 왕돈까스 : 지난번 동대문 닭한마리 골목집처럼, 갑작스레 늦은 시간에 왕돈까스 먹으러 남산에 감. 맛이 끝내준다 까지는 아니지만, 그렇다고 나쁜 정도는 아님. 가격도 무난. 오히려 내 입맛에는 명동돈까스보다 낫다.
남산 왕돈까스 먹으러 가기

20150329 스타벅스를 즐기기 시작한 지우 : 지우는 이렇게 놀고
허니 바닐라 마키아또
이렇게 셀카도 찍고,
스타벅스스타벅스
지민이는 엄마랑 역시 열공모드
스타벅스

20150403 사가정역 근처 파전집 : 사실 여긴 첨이 아니다. 지난 1월에도 갔었었다. 그때는 바로!!!
사가정역 파전집
20150130 사가정역 근처 파전집 : 세트메뉴로 돼지김치찌개에 모둠전이 2만9천원. 식사겸.. 해서 세명이서 먹기에 적당.
사가정역 근처 파전집

20150405 벚꽃길 : 지난주 벚꽃이 만개했을때. 이번 주말로… 꽃은 질듯 함.
장안벚꽃길.. 주말에 벚꽃이 활짝

하나씩 보다 보니, 꽤 바쁘게 보내긴 했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