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Posted Leave a commentPosted in 읊조리다, 잡담

한참때는 거의 매주 금요일에는 단골바에 갔었다. “바”라고 해서 드라마에 나오는 그런 거창한데는 아니고, 흔하디 흔한 지하에 있는 크지 않은 바였다. 주로 2차 끝나고 병맥주를 하나 마시러 온 손님이 대부분인 그런 […]

맥주.. 담배.. 새벽

Posted Leave a commentPosted in Fun! 펀!

역시.. 한두병 마시다 보면 끝이 안보일때가 있다. 친구녀석이랑 마시다가 차시간 때문에 친구는 먼저 가고 혼자 남아서 또 마시고. -_-a 가게 마감하고(난 뭐 손님이다 보니까.. 옆에서 정리하는걸 빤히 바라보다가 슬슬 같이 […]